top of page

ETI 인터뷰/ 넥타르소프트 박성호 대표



90년도 초반 당시 300개의 업체에서 사용하던 CAD 프로그램의 메인 개발자로써 프로젝트를 완료한바 있는 넥타르소프트의 박성호 대표는 과거의 수동적이고 폐쇄적인 개발이 아닌 자유로운 소프트웨어를 만들기 위해 고민을 시작했다. 이후 소프트웨어 뿐 만 아니라 하드웨어 개발팀을 구성하고 20여 년 동안 노하우를 축적해 재난대응시스템, 금융권의 Domain knowledge를 활용하기 위해 AI사업을 시작하게 됐다. 박성호 대표를 만나 새로운 사업을 구상하게 된 계기를 들어보았다.



링크 : https://www.etnews.com/20190121000278

조회수 73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